미디어통하다
도민연합회 황해도 평안남도 평안북도 함경남도 함경북도 미수복경기도 미수복강원도 이북도민연합신문 공지사항
존경하는 이북도민 여러분!
이북에서 자유를 찾아 월남해온 이북도민들은 어려운 역경 속에서도 대한민국 수호를 위해 공산주의와 맞서 싸웠고, 사회 각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오늘의 선진자유민주 대한민국으로 발전시키는 데 주도적 역할을 했다고 자부합니다.
이와 함께 실향 1세대는 이북 고향에 가겠다는 일념으로 고향 모임을 만들고 후세를 육성하며 조직의 맥을 이어왔습니다.
세월이 흐르면서 1세들은 많이 돌아가시고 최근 2세들이 그 자리를 물려받고 있는 과도기적 상황입니다. 선대들로부터 물려받은 정신을 잘 계승, 발전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현재 상황은 그마저도 유지하기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 있습니다. 통일 문제에 있어서도 주도적 위치가 아니라 단순한 수혜자의 존재로 밀려나 있던 것도 사실입니다.
c 이 사회에 민주평통을 비롯해 통일과 관련해 연구하고 통일을 준비하는 단체와 기관들은 많이 있으나 통일에 대한 당위성과 시급함을 피부로 체감하며 ‘통일은 곧 귀향’이라는 마음으로 활동하고 있는 조직은 바로 우리 이북도민사회입니다.
이북도민사회 특성상 국방, 안보에서의 정통보수로서 올바른 가치는 철저히 지키고, 사회 전반에 대해서는 시대 변화의 흐름에 맞춰 합리적인 사고로 통일의 필요성을 사회에 널리 알리며 우리의 목소리를 대외적으로 낼 수 있는 튼튼한 조직으로 발전시켜야 할 시점입니다.
이는 이북도민들이라면 함께 해야 할 우리의 공동과제입니다.
이북도민사회가 더 이상 늦어지기 전에 함께 모여 진지하게 연구하고 활동 방향을 모색하며 서로에게 희망을 심어주는 조직으로 발전하도록 동참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고향 가는 그날까지 한마음으로 통일미래시대를 향해 성큼 성큼 걸어갑시다.
감사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종로구 구기동 139번지 이북5도청 통일회관 (사)이북도민회중앙연합회  |  대표전화 : 02)391-3207  |  팩스 : 02)396-3459
이북도민연합신문 대표전화 02)396-3681  |  팩스 02)396-3680  |  발행인 : 최용호  |  편집 : 김보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정아
Copyright 2011 이북도민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g0070@hanmail.net